[보도자료]전국 업체별 온실가스 배출량 10위권에 당진소재 업체 3곳 > 보도자료

본문 바로가기

보도자료

[보도자료]전국 업체별 온실가스 배출량 10위권에 당진소재 업체 3곳
작성일. 20-09-23 15:45

페이지 정보

본문

[보도자료] 


전국 업체별 온실가스 배출량 10위권에 당진소재 업체 3


환경부, 2019년도 전국 주요 업체 온실가스 배출량 집계결과

동서발전 3, 현대그린파워 9위로 전년대비 1계단 상승, 현대제철 7위 현상유지

충남 소재 기업은 5위 서부발전과 6위 중부발전까지 모두 5개 업체

 

전국 업체별 온실가스 배출량 10위권 내에 당진 소재 업체가 무려 3곳이나 포함된 것으로 나타났다.

환경부(장관 조명래)가 최근 공개한 전국 1042개 주요 업체의 2019년도 온실가스 배출량에 따르면 상위 10개 업체 중 당진시 소재 업체는 3위를 차지한 동서발전과 7위를 차지한 현대제철, 10위를 차지한 현대그린파워 등 3곳이다.

물론 동서발전의 사업장은 당진화력 외에도 울산화력과 호남화력, 일산화력 등이 있고 현대제철도 당진제철소 외에 인천공장과 포항공장, 순천공장 등의 사업장이 있다.

그러나 동서발전에서 당진화력은 6040MW로 규모도 제일 크고 유연탄을 원료로 사용해 LNG 등을 사용하는 타 사업장에 비해 온실가스 배출량이 압도적으로 많다.

현대제철도 철광석과 유연탄을 원료로 쇳물을 생산하는 고로 제철소는 당진사업장이 유일하며 규모도 제일 커서 온실가스 배출량도 대부분을 차지한다.

따라서 기업비밀을 이유로 사업장별 온실가스 배출량을 공개하고 있지 않은 현재의 상황에서 업체별 배출량만으로도 당진소재 기업의 배출량 전국 순위를 대략적으로 확인할 수 있다.

더욱이 현대제철의 부생가스를 이용해 기력발전소를 운영하고 있는 현대그린파워는 당진사업장만 있다.

범위를 충남으로 넓혀보면 5위를 차지한 서부발전과 6위를 차지한 중부발전까지 합해 모두 5개의 사업장이 전국 10위권 내에 들어간다. 물론 서부발전도 여러 사업장이 있지만 태안화력이 가장 규모가 크고 중부발전도 보령화력이 가장 크다.

동서발전은 지난해 39001786(tCO)의 온실가스를 배출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전국 1위를 기록한 포스코의 81481198(tCO)2위를 기록한 남동발전의 53399748(tCO)에 이어 전국 3위에 해당하는 배출량이다.

동서발전은 전년도인 2018년도 배출량 39544256(tCO)보다 절대량에서는 542470(tCO)이 줄었다.

그러나 전년도 3위를 기록했던 남부발전이 201840399651톤에서 20193667122(tCO)으로 3729529(tCO)을 줄이면서 4위로 내려가는 바람에 상대적으로 감축량이 적었던 동서발전이 3위로 올라갔다.

현대제철은 지난해 22245165(tCO)의 온실가스를 배출해 전국 7위를 기록했다. 전년도인 2018년보다 절대량에서 269121(tCO)이 줄었으나 비슷한 순위의 다른 업체들과 큰 차이를 보이지 않아 7위를 유지했다.

현대그린파워는 10835566(tCO)을 배출해 전국 9위에 올랐다. 전년도보다 절대량에서 52255톤을 더 배출하는 바람에 전국 10위에서 한 계단이 상승했다. 이 덕분에 20189위를 기록했던 쌍용양회가 201910922380(tCO)을 배출하면서 179077톤이 줄어 10위로 한 계단 내려갔다.

현대그린파워는 현대제철 당진제철소에서 발생한 부생가스를 원료로 하고 있기 때문에 당진환경운동연합 등 환경단체에서는 두 기업의 배출량을 별도로 계산하지 않고 합산해 발표하기도 한다.

전체적인 업체별 온실가스 배출량 통계를 종합해 볼 때 시군구별 배출량에서 당진시가 전국 1위를 차지할 것이 확실시되지만 현재 환경부는 기업의 영업상 비밀 등의 이유로 사업장별 배출량을 공개하지 않아 정확한 지역배출량 등은 알기 어렵다.

충남의 경우 2018년 광역별 온실가스 배출량에서 157622104(tCO)을 배출해 전국 1위를 차지했으며 2019년에도 1위를 차지할 것이 확실하지만 9월 현재 환경부는 업체별 배출량만 공개하고 시도별 배출량은 아직 공개하지 않고 있다.

현대제철 및 산업단지 주변 민간환경감시센터의 유종준 센터장은 업체별 전국 온실가스 배출량 10위 내에 포함된 3개의 당진소재 업체 중 2개 업체가 전년보다 순위가 상승했다기후위기에 맞는 더욱 과감한 감축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이어 이미 법인의 온실가스 배출량이 공개된 상태인 만큼 사업장별 배출량 공개가 법인의 이익을 현저히 침해했다고 보기 어렵다투명한 공개가 공공의 이익에 더 부합한다고 밝혔다.

 

첨부: 2019년도 업체별 온실가스 배출량 순위 (출처: 환경부 온실가스종합정보센터)

 

2020. 9. 23



현대제철 및 산업단지 주변 민간환경감시센터  

 

 

 

첨부파일


현대제철 및 산업단지주변 민간환경감시센터단체명 : 당진환경운동연합고유번호 : 311-82-60016
주소 : 충남 당진시 송산면 가곡로 150-6, 현대센트럴 2차 201호전화 : 041-357-7661팩스 : 041-357-0443이메일 : djhdec@kfem.or.kr
Copyright © 2020 현대제철 및 산업단지 주변 민간환경감시센터. All rights reserved.